• 강좌안내
    교사의 꿈이 실현되는 아모르 임용고시학원의 강좌 리스트 페이지를 보실 수 있습니다.
    • GO
  • 마이페이지
    • 구매내역
    • 장바구니
    • 우리끼리얘기해요
    • 수업자료실
    • 온라인학습쿠폰
    • 개인정보수정
  • 게시판
    • 공지사항
    • 임용공고
    • 교육뉴스
  • 임용가이드
    • 중등교사
    • 초등교사
    • 유치원교사
    • 특수교사
    • 보건교사
    • 한국사능력검정시험
    • 기출문제자료실
  • 고객센터
    • 임용학원이용안내
    • Q&A게시판
    • 맞춤형 상담신청
    • 필수학습도구
    • 고시원정보
    • 찾아오시는길
교육뉴스
교사에 요구한 1순위 능력 初 ‘생활’, 中 ‘학습’, 高 ‘진로’
작성일 : 2017-01-19      조회 : 443
교사에 요구한 1순위 능력 初 ‘생활’, 中 ‘학습’, 高 ‘진로’

한국교육개발원, 성인 2000명 교육여론조사
조성철 기자 chosc@kfta.or.kr
등록 2017.01.18 17:43:54


우리나라 국민들은 교사에게 가장 필요한 능력을 초 ‘생활지도’, 중 ‘학습지도’, 고 ‘진로지도’라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한국교육개발원이 성인남녀 2000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조사를 실시해 15일 발간한 ‘2016 교육여론조사’ 보고서에 따르면 학교급 별로 교사에게 가장 필요한 능력을 묻는 질문에 초등은 49.0%가 생활지도라고 답했다. 이와 달리 중학 교사에 대해서는 35.0%가 학습지도를, 고교 교사에 대해서는 54.2%가 진로지도를 꼽았다.

초‧중‧고 교사들의 능력과 자질에 대해서는 과반(50.2%)이 보통이라고 응답했고 신뢰하지 못한다(27.8%)는 응답이 신뢰한다(22.1%)보다 높았다.

현재 초‧중‧고에 어떤 성적(A∼E등급)을 주겠느냐는 문항에는 잘하고 있다(A+B)가 12.2%에 불과한 반면 보통 45.2%, 못하고 있다 42.7%로 부정적 의견이 많았다. 학교가 잘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기 위해 해야 할 과제로는 학생 맞춤형 상담 및 학생지도(인성‧안전 활동)를 가장 많은 39.9%가 선택했다. 다음으로 수업내용과 방법의 질 개선(21.5%), 좋은 교육시설과 환경 제공(21.1%), 우수교사 확보 및 배치(10.3%) 순이었다.

현재보다 더 중시해야 할 교과는 사회(역사‧도덕 포함)라는 응답이 20.9%로 가장 많았고 교양(15.4%), 국어(14.4%), 체육(10.7%), 한국사(10.5%), 예술(7.5%)이 뒤를 이었다. 영어는 6.2%, 수학은 5.1%에 그쳤다.

현재보다 강화돼야 할 교육내용에 대해서는 초‧중학교에서는 인성교육(각각 47.1%, 39.0%)을, 고교에서는 진로교육(27.7%)을 가장 많이 주문했다. 초‧중‧고 학생들의 인성‧도덕성 수준에 대해서는 낮다는 의견이 55.3%, 보통 37.9%로 나타났다.

교육정책‧제도와 관련해서 교육벌은 찬성(75.7%)이 반대(14.1%)보다 훨씬 높았으며 고교 다양화도 찬성이 60.0%로 반대 24.9%보다 높았다. 대입 수시‧정시 모집인원 비율에 대해서는 수시 확대(31.5%) 의견이 정시 확대(29.9%)나 현재 비율 유지(22.6%)보다 높았다.

대학 서열화와 학벌주의에 대한 전망은 비관론이 우세했다. 대학 서열화는 큰 변화 없을 것이다(55.8%)와 심화될 것이다(23.8%)가 전체의 79.6%, 학벌주의는 큰 변화 없을 것이다(53.8%), 심화될 것이다(29.0%)가 전체의 82.8%에 달했다.

교육재정과 관련해 국가 재원을 가장 먼저 투자해야 할 분야로는 3∼5세 유아보육 및 교육 무상화(21.7%), 소외계층 교육지원(20.4%), 대학교 등록금 감면 또는 장학금 확대(12.8%), 초등학교 돌봄교실 운영 강화(10.6%) 순으로 많이 응답했다.

학생 수 감소와 교육재정 규모를 묻는 문항에는 교육여건을 높이기 위해 축소하지 말아야 한다는 의견이 대다수였다. 현 수준을 유지하되 지금보다 교육서비스의 질을 높이는데 사용해야 한다는 응답이 35.1%, 교육 여건을 선진국 수준으로 개선시킨 후 중장기적으로 축소해야 한다는 의견이 35.0%로 나타났다.

이번 교육여론조사는 교육정책 수립을 위한 기초자료 성격으로 매년 실시하고 있으며 이번 조사가 11회째다.

[출처 - 한국교육신문 www.hangyo.com ]
 文 대통령 임기 내 1만6천명 교원 증원 추진 [2017-05-30]
 초1~2·고1~3 동안 담임교사 연임 [2017-04-17]
 [예둘샘의 교사 성장 노트] 나만의 ‘교육 브랜드’ 만드는 방법 [2017-03-28]
 모든 중·고교에 진로전담교사 배치 [2017-03-15]
 “좋은 선생님 되겠습니다” [2017-02-07]
게시판
공지사항
휴강/보강공지
임용공고
교육뉴스
교원(기간제)채용정보
온라인학습쿠폰
고객센터
사용하기 이용안내